Total 2건 1 페이지
오랜만에 와보니, 여기 계셨던 분께서 세상을 떠났다는 사실을 처음 알게 되었습니다. 늦었지만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.
1 좋아요    0 댓글달기
좋아요 1 , 댓글 0